통합검색
역대 헌법재판관 4명 중 3명 퇴임 후 곧바…
2017-10-24  By.관리자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변호사 26%는 월급400만원↓   변호사 ..
- 변호사를 입찰로 선임하는…12-13
- 법원 ‘복덕방 변호사’ …11-08
- 돈 때문에.. 民事 70%이상…07-20
[부음] 변현철(변호사..
변현철(변호사ㆍ전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 현숙 현희씨 부친상, &nb..
- 고진권 법무사(경기북부…03-03
- 송광수 변호사(서울) 모…12-07
변호사 2만명 시대, ..
“연수시켜주니 고마워해라” 월급 대신 ‘서면 알바’ 착취도 취..
- 복덕방 변호사' 무…11-08
- 검찰 ‘변호사 부동산 …07-20
- 삼례 나라슈퍼 사건 재…07-15
- 새내기 변호사 채용시장…07-05
워싱턴 최대 한인로펌..
그는 미국에서 태어나지도 않았고, 그 흔한 조기유학도 하지 않았다. &nb..
- [법률-인터뷰] ‘안철수…09-10
- 박시환 인하대 로스쿨 …08-13
- 황정근 변호사, '…07-23
- 변호사 생활 10여년…&#…07-04
역대 헌법재판관 4명 ..
역대 헌법재판소 재판관 출신 4명 중 3명은 퇴임 뒤 곧장 변호사로 개..
- 한미 FTA 후 직업의 미…01-13
- [최승재 변호사의 변호…09-23
- 위철환 변협회장 “변호…08-27
- 마을변호사, 편한 '…08-22
자료가 없습니다.
`변호사도 부익부 빈..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변호사 26%는 월급400만원↓   변호사 ..
- 불황에… 수감자 집사가…02-15
- 변호사를 입찰로 선임하…12-13
- 법원 ‘복덕방 변호사…11-08
- 돈 때문에.. 民事 70%이…07-20
 
  • 최신 역경매
  • 1 증거조작 양도세 부과처분 취소및 징벌
    쟁점주택 매수인이 허위 매수가격의 확인서를 신고하여 처분청이 영수증과 매매계약서    더 보기
  • 2 일괄수임 처리해 주실 변호사님을 구합
    안녕하세요? 의뢰인의 아버지는 2013. 2. 사망하였고, 어머니는 2014. 10. 사망하    더 보기
  • 3 새로운 프렌차이즈 설립에따른 지적재
    기존의 프렌차이즈에서 독립해 독자의 브렌드를 설립해 가맹사업을 시작하고 있읍니다    더 보기
  • 4 정통망법 위반으로 벌금 300만원이 나
    웹폴더에 올려진 아내와 어떤 남자가 같이 찍은 사진을 외도 증거로 이혼소송하면서     더 보기
  • 5 지자체의 불법행위에 대한 손해배상 청
    경북 울진군의 종중명의의 산에 산양삼을 재배하려고 10년 계획으로 산림경영계획을     더 보기
 
작성일 : 17-02-15 11:24
불황에… 수감자 집사가 된 청년 변호사들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47,256  
지역(장소) 주최자
행사일 행사시간
   http://www.hankookilbo.com/v/b22e672d5b0047d582b6c48ff8a9b91f [5057]

사건 줄고 취업난까지 겹치자
수임 대신 구치소 접견 떠맡아
수감자 말동무 해주고 잔심부름
로펌 대표 지시라 거부도 못해
변협, 말단 변호사 등 10명 징계
 
사법고시에 합격해 몇 해 전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A. 불황 속 어렵사리 서울 서초동 한 법률사무소에 취직했지만 사건 수임 대신 구치소 접견을 떠맡았다.
 
소형 로펌의막변(막내 변호사)’ A씨가 2015 6개월간 구치소에 간 건 한 달에 30차례 이상, 수감자 접견 건수로 따지면 370여 건에 이른다. 한 번 방문할 때마다 수감자 십여 명을 오후 5시까지 연이어 만나 말동무를 해주며 노역을 면하게 해주거나 담배, 볼펜 심부름을 했다. 접견에 쫓겨 제대로 된 소송 업무는 손도 댈 수 없었다.
 
변호인에게 보장된 피의자 접견권을 남용해 수감자의 잔심부름을 하며 구치소 생활에 편의를 봐준집사 변호사’ 10명이 징계를 받았다. 특히 법무법인 대표의 지시로 접견에 나선 말단 변호사가 많았다. 업계 불황의 직격탄을 맞은 청년변호사의 자화상이다.
 
대한변호사협회(변협)는 지난달 23일 징계위원회를 열고, 서울구치소가 통보한 명단에 오른 집사 변호사와 소속 법무법인 대표변호사 등 10명에 대한 징계를 결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접견을 지시한 대표변호사 3명은 정직 처분을, 나머지는 접견권 남용 정도에 따라 과태료나 견책 처분을 받았다. 서초동 한 법률사무소 대표변호사는 소속 변호사 2명에게 접견을 지시해 정직 2개월 처분을 받았다.
 
변협이 집사 변호사를 대규모로 징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변협 관계자는과거 일부 고령의 변호사가 사건 수임을 위해 종일 구치소에 앉아 수감자를 만나는 경우는 있었다면서도젊은 변호사들이 대표 지시로 몇 개월 동안 지속적으로 접견에 나선 건 새로운 현상이라고 설명했다.
 
한 법조계 관계자는 “‘접견료가 한 달에 300만원선이라 재벌이 아니더라도 노역을 빼고 싶어하는 사람들은 손쉽게 이용한다사건 수임이 어려운 소형 로펌은 접견비라도 받으려고 나서는 실정이라고 털어놨다. 징계를 받은 10명 중 로펌 대표 지시로 접견에 나선 막내 변호사는 4, 징계위원회에 오른 13명 중 8명은 사법연수원 38~43, 로스쿨 1~4기의 20, 30대 청년 변호사다.
 
이런 현상은 변호사업계의 취업난과도 맞물려 있다. 어렵게 취업하다 보니 부적절한 지시도 따를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업계 추산에 따르면 대형 로펌(김앤장 광장 세종 태평양) 10대 로펌의 신규 로스쿨 변호사 채용 규모는 200~250명 수준. 반면 변호사시험 합격자는 매년 1,500명씩 배출되고 있다. 사법연수원생이 설 자리도 좁아져 올해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46 209명과 43~45 25명 등 총 234명 중 군 입대 인원을 뺀 연수생의 취업률은 45%(86)에 그쳤다.
 
취업에 실패한 변호사가 늘고 사건 수임이 줄자별산(別産)제도라는 영업 형태도 등장했다. 사실상 개업 변호사면서 소형 로펌에 이름만 올려 놓고 그 이름값을 빌려 사건을 수임하는 대신, 사무실 임차료와 직원 월급을 로펌과 공동 부담하는 식이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대표 지시로 접견을 간 막내 변호사까지 징계한 건 지나치다는 지적도 나온다. 서울 소재 로스쿨을 졸업한 한 변호사(변호사시험 5)형사 사건을 전관들이 다 쓸어가다 보니 비전관 변호사들은 나눠 먹을 수 있는 파이 자체가 작다현재 변호사시장은 편법을 쓰지 않고서는 수임이 어려운 구조라고 말했다. 다른 변호사는 “4대 보험 없이 계약을 맺는 로펌도 많은 상황에서 언제 잘릴지 모르는데 대표 지시를 거부하기 어려웠을 것이라고 말했다.
 
변협은실제 조사 과정에서 막내 변호사들이 억울함을 호소했지만 당시 행위가 접견권 남용이라는 걸 스스로 인지하고 있었던 이상 징계를 하지 않을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변협은 접견권을 남용한 변호사 20명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다.
 
김민정 기자 fact@hankookilbo.com

 
   
 

 
 
최신 법률지식인
전세금 지급에 관… 100 맴 진행
소액결제 사기 당… 50 맴 진행
회사의 스카우트… 100 맴 진행
프렌차이즈 본사… 100 맴 진행
같이 빌린 사채..… 10 맴 진행
한정근담보대출 10 맴 진행
 
 
회사소개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법적고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고객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