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역대 헌법재판관 4명 중 3명 퇴임 후 곧바…
2017-10-24  By.관리자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변호사 26%는 월급400만원↓   변호사 ..
- 변호사를 입찰로 선임하는…12-13
- 법원 ‘복덕방 변호사’ …11-08
- 돈 때문에.. 民事 70%이상…07-20
[부음] 변현철(변호사..
변현철(변호사ㆍ전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 현숙 현희씨 부친상, &nb..
- 고진권 법무사(경기북부…03-03
- 송광수 변호사(서울) 모…12-07
변호사 2만명 시대, ..
“연수시켜주니 고마워해라” 월급 대신 ‘서면 알바’ 착취도 취..
- 복덕방 변호사' 무…11-08
- 검찰 ‘변호사 부동산 …07-20
- 삼례 나라슈퍼 사건 재…07-15
- 새내기 변호사 채용시장…07-05
워싱턴 최대 한인로펌..
그는 미국에서 태어나지도 않았고, 그 흔한 조기유학도 하지 않았다. &nb..
- [법률-인터뷰] ‘안철수…09-10
- 박시환 인하대 로스쿨 …08-13
- 황정근 변호사, '…07-23
- 변호사 생활 10여년…&#…07-04
역대 헌법재판관 4명 ..
역대 헌법재판소 재판관 출신 4명 중 3명은 퇴임 뒤 곧장 변호사로 개..
- 한미 FTA 후 직업의 미…01-13
- [최승재 변호사의 변호…09-23
- 위철환 변협회장 “변호…08-27
- 마을변호사, 편한 '…08-22
자료가 없습니다.
`변호사도 부익부 빈..
`변호사도 부익부 빈익빈`…변호사 26%는 월급400만원↓   변호사 ..
- 불황에… 수감자 집사가…02-15
- 변호사를 입찰로 선임하…12-13
- 법원 ‘복덕방 변호사…11-08
- 돈 때문에.. 民事 70%이…07-20
 
  • 최신 역경매
  • 1 증거조작 양도세 부과처분 취소및 징벌
    쟁점주택 매수인이 허위 매수가격의 확인서를 신고하여 처분청이 영수증과 매매계약서    더 보기
  • 2 일괄수임 처리해 주실 변호사님을 구합
    안녕하세요? 의뢰인의 아버지는 2013. 2. 사망하였고, 어머니는 2014. 10. 사망하    더 보기
  • 3 새로운 프렌차이즈 설립에따른 지적재
    기존의 프렌차이즈에서 독립해 독자의 브렌드를 설립해 가맹사업을 시작하고 있읍니다    더 보기
  • 4 정통망법 위반으로 벌금 300만원이 나
    웹폴더에 올려진 아내와 어떤 남자가 같이 찍은 사진을 외도 증거로 이혼소송하면서     더 보기
  • 5 지자체의 불법행위에 대한 손해배상 청
    경북 울진군의 종중명의의 산에 산양삼을 재배하려고 10년 계획으로 산림경영계획을     더 보기
 
작성일 : 16-11-08 17:33
법원 ‘복덕방 변호사’ 무죄…침체된 법률시장 ‘블루오션’ 뜨나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72,235  
지역(장소) 주최자
행사일 행사시간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61108000067 [8997]

-다만 넘어야 할 산도 많아
 
[헤럴드경제=고도예 기자] 공인중개사 자격 없이 부동산 중개업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소위복덕방 변호사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제출된 증거만으로 변호사의 행위를법률자문이 아닌중개업무로 판단하기 어렵다는 취지다. 법원이 변호사의 부동산 중개를법률자문으로 인정한 셈이라 향후 각 직역 간 밥그릇 싸움이 예상된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6(부장 나상용)는 공인중개사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트러스트 부동산의 공승배(45) 변호사에게 7일 국민참여재판 끝에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에서 배심원 7명은 4 3으로 공 변호사의 혐의에 대해 무죄 의견을 냈다.
 
재판부는검사가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공 변호사의 혐의가 합리적 의심 없이 증명됐다고 단정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공 변호사는 지난해 12월부터트러스트 부동산이라는 이름을 내걸고 부동산 매매를 중개했다. 그 과정에서 법률 자문 서비스를 제공했다. 매물 가격과 관계없이 수수료를 최대 99만원만 받기로 했다. 기존 공인중개사들이 거래 금액의 0.4~0.9%를 수수료로 받는 데 비해 훨씬 저렴한 수준이었다.
 
공인중개사협회는 지난 3월 공 변호사를 공인중개사법 위반으로 형사고발했고, 검찰은 그해 7월 그를 재판에 넘겼다. 공인중개사 자격이 없으면서 인터넷 홈페이지에 부동산이란 명칭을 쓴 혐의, 관할 지자체에 중개사무소 개설등록을 하지 않고 중개업을 한 혐의 등이 적용됐다. 공 변호사는소비자의 시각으로 판단 받고 싶다며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했다.
 
재판과정에서 양측은 공 변호사의 행위를 중개업무로 볼 수 있는지를 놓고 다퉜다. 검찰은 공 변호사가 공인중개사가 아니면서 부동산 매매를 중개하고 수수료를 받았다며 현행법 위반이라 주장했다. 공 변호사 측은 부동산 매매 과정에서 법률자문을 했고, 그 과정에서 무상 서비스로 중개를 했을 뿐이라 맞섰다. 중개 여부와 관계없이 일정 가격을 넘는 매물에 대해 모두 99만원의 수수료를 받은 점을 근거로 들었다.
 
이날 판결이 대법원에서 확정되면 업계의 희비가 엇갈릴 것으로 보인다. 포화상태에 이른 법조계에서는 변호사가 진출할블루오션을 찾았다는 기대감도 내비친다. 반면 공인중개업계의 반발은 거셀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법정을 찾은 백여 명의 공인중개사들은 판결이 끝나자변호사와 공인중개사의 고유 업무가 있는데 이를 무시한 궤변이라며 거세게 반발하기도 했다. 검찰은 판결문을 분석해 항소여부를 적극 검토할 방침이다.
 
yeah@heraldcorp.com

 
   
 

 
 
최신 법률지식인
전세금 지급에 관… 100 맴 진행
소액결제 사기 당… 50 맴 진행
회사의 스카우트… 100 맴 진행
프렌차이즈 본사… 100 맴 진행
같이 빌린 사채..… 10 맴 진행
한정근담보대출 10 맴 진행
 
 
회사소개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법적고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고객지원